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세종특별자치시 읍면동

신촌리

금남면 마을 신촌리 사진

지리

비학산(飛鶴山)·서대산(西大山) 등이 솟아 있는 산지에 위치하여 대부분 지역이 산지와 구릉지로 이루어져 있다.

연혁

옛날부터 마을이 있었던 곳이 아니고 조선 시대부터 마을이 서서히 생기기 시작한 지역이었다. 옛날은 이곳에 꽃이 많이 피는 지대였고 꽃절이라 불리는 절이 있었다. 새로 마을이 생긴 구역이라 하여 신촌(新村)이라 하였다.

지명유래

01
꽃절골

화사(花寺)라 한다. 마을에서 동남쪽 가장 깊은 골에 있다. 예전에 꽃이 많은 절이 있다하여 꽃절이라 부르다가 절에 빈대가 너무 많아 절을 비우고 현재에는 절터만 남아 있으며 주위에 기와편이 발견된다.

02
삼절

중광사(발산), 동산절(용포), 꽃절(신촌) 세 절을 가리켜 삼절이라 부른다.

03
남근석

마을에서 동남쪽 웃말 동네 앞에 고양이 바위가 있었다. 고양이 바위 옆에 촛대바위 2개가 있었는데 이것이 남근석이다. 현재에는 고양이 바위와 촛대바위(남근석) 모두 없어졌다.

04
매화낙지

현 금남초교 자리를 지칭하며 이곳이 매화처럼 낮에는 환하게 피었다가 밤에는 지는 형국이라 한다.

05
비단천금

현 마을 동쪽 금호중학교로 가는 공동묘지를 지칭한다. 비단천금이란 죽은 사람을 많이 묻어 억 금이 묻힌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06
비학산

신촌리 뒤에 있는 산을 비학산이라 부른다. 산의 모양이 학이 날아오르는 형국이라 하는데 여기에 명약(名藥)이 있다 하여 지관(地官)들이 자주 드나드는 곳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