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세종특별자치시 읍면동

송용리

연동면 마을 송용리 사진

지리

대부분 지역이 낮은 산지와 평지로 이루어져 있고 주로 논농사가 행해진다. 마을 서쪽에서는 미호천이 마을을 휘감아 흐른다. 송산리, 용곡리와 외송리 일부를 병합하여 송산과 용곡의 이름을 따서 송용이라 하였다.

연혁

조선 말엽엔 연기군 동이면(東二面)의 지역이었다. 지금의 미호천(美湖川)이 강줄기를 돌리기 전에 이 지역 앞을 흐르는 강(江)줄기가 ‘갈’자(字)로 흐르고 있어 많은 늪과 연못을 형성(形成)하고 있어서 이곳에서 많은 이무기가 서식하며 승천(昇天)했다 하여 용에 대한 신앙(信仰)이 두터운 지역이며 뒷산에 많은 노송(老松)이 있어 그 인연(因緣)을 따서 송용리(松龍里)라 하였다. 1914년에 행정개혁 때 이웃 마을 송산리와 용곡리를 병합하여 송용리로서 연기군 동면(東面)에 편입(編入)되었다.

지명유래

01
송산(松山)

송용리(松龍里)에서 가장 큰 마을이다. 마을 뒷산에 솔이 무성하다 하여 송용(松龍)이라 불렀다 한다. 옛날 여기엔 이랑청이란 큰 부자가 살고 있었다.

02
도룡골

‘송산’ 옆에 있는 마을이다. 지형(地形)이 도룡과 같이 생겼다 하여 ‘도룡골’이라 부른다. 결성장씨(結城張氏)들이 많이 살고 있다.

03
나븐마을

‘도룡골’ 옆에 있는 마을이다. 예전에 오래된 석불(石佛)이 있어서 ‘석가동(石加洞)’이라고 불렸다 한다. 마을 지형(地形)이 꼭 나비가 춤을 추는 형국이라 하여 ‘나비마을’이라 부르다가 ‘나븐마을’이 되었다 한다.‘나동(羅洞)’이라고도 부른다.

04
석불(石佛)

동면 송용리(松龍里)에 있는 석불이다. 석불의 높이는 190cm, 폭은 110cm로서 고려 때의 석불이다. 원래 이곳에 있던 것이 아니고, 이곳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서 옮겨왔다. 예전에 이 석불은 온전했었는데 어느 날 구렁이가 머리 있는 곳까지 오르자 번개가 쳐서 구렁이를 죽이고 조금 깨졌다고 한다.

05
육영재

결성장씨의 서당이다. 장훈(張訓) 3형제가 약 300년 전에 건립한 것이라며 처음의 건립지는 서당말의 서당자리(송용리 254-1)였다고 한다. 1876년에 지금의 장소로 이건하여 그동안에 많은 인재를 양성하였는데 장씨 일문에서만도 6진사를 배출하였다. 1921년에 기성학교(期宬學校)를 개설하여 초중교의 과정을 교육하다 1926년에 연동 공립보통학교가 창립되면서 학생들을 인도하고 폐교하였다. 그러나 지금도 결성장씨 문중에서 서당 계를 조직 운영하고 있으며 약간의 전답과 건물이 남아있다.

06
아미산(峨嵋山)

송용리의 북쪽에 있는 산으로 팔봉산(八峰山)의 내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