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세종특별자치시 adtc

친환경농업 사례

오리농법

오리농법의 개요

오리농법은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등에서부터 오래 전부터 이용되고 있으며 환경을 보전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하여 국민의 건강을 지키며, 믿을 수 있는 농산물 생산을 통해 농가의 소득을 증대시키는 대표적인 친환경농법입니다.

오리는 다른 가축에 비해 질병이나 전염병에 강하고, 잡식성으로 늪이나 논, 개울 등에 방사할 경우 어류나 물가의 잡초 등을 먹음으로써 자연 사료를 이용할 수 있고 배설물은 유기질 비료가 되어 지력증진에 기여하는 좋은 점 등 오리를 인위적으로 훈련시키는 것이 아니라, 오리의 자연적인 습성을 농사에 이용하는 것입니다.

이용방법

  • 오리종류
    • 오리의 품종은 청둥오리 잡종으로 몸집이 작아야 좋음
  • 방사시기
    • 오리농법을 실천하고자 하면 이른 봄에 새끼오리를 미리 부화장에서 신청해 놓고 모 이앙 다음날에 분양을 받아서 2주일정도 길러서 방사한다. 이앙준비는 시비량을 표준시비향의 50%에 해당하는 화학비료나 유기질비료를 넣고 그 이외에는 관행 영농과 똑 같이 하여 이앙한다. 이앙된 논에는 새끼오리를 방사하기 전에 논 둘레에 외적방어용 망을 치고 비가림 정도로 간이 축사를 설치한다. 이앙후 14일이 경과되면 모가 활착되고 잡초도 자라므로 이때 2주간 기른 새끼 오리를 맑고 따뜻한 오전에 10a당 20~30마리 정도 방사한다.
  • 오리꺼내는 시점
    • 벼 이삭이 패고 나면 잎이 우거져 그늘 아래서 더 이상 풀이 자랄 수 없게되니 전체가 출수되면 오리를 꺼냄

오리농법의 원리

어린 잡초를 뜯어 먹어 제초를 대행하여 이화명충, 흑명나방의 비롯한 각종 해충을 잡아 먹어 충해를 방지하고 오리의 배설물로 화학비료를 1/3 절감시킬 뿐만 아니라 부리와 갈퀴 및 온몸으로 논바닥을 헤집고 다녀 탁수, 중경을 하게 함.

오리농법의 효과

무농약, 무화학비료, 생력재배로 영농비 절감하여 안전하고 완전한 고품질의 쌀 생산으로 농가 소득증대 도모(쌀은 시중가격의 150%정도 고가)하고 오리는 건강식품으로 +ɑ의 수입원이 된다.

쌀겨농법이란?

  • 쌀겨에 함유된 아브시스산(Abscisic acid)이 잡초종자의 발아를 억제하거나, 쌀겨가 미생물의 증식을 산소 부족을 일으켜 잡초발생을 억제시키는 제초법을 활용한 농사방법
  • 유기질 비료 공급효과로 지력을 증진시키고 미생물 번식이 증대되어 화학비료를 대체하는 농사방법

쌀겨의 주성분

쌀겨의 주성분 : 질소, 인산, 칼리, 마그네슘, 칼슘, 나트륨, C/N, 회분, 유분 으로 구성
질소 인산 칼리 마그네슘 칼슘 나트륨 C/N 회분 유분
2.18 3.78 1.43 2.34 0.13 0.02 23.3 12.5 18.7

벼 재배 시 화학비료 대신 쌀겨를 논에 시용한다면 10a당 200kg을 살포할 경우 비료량으로 환산하여 보면 질소는 4.0kg, 인산은 7.6kg, 칼리는 2.9kg에 해당

쌀겨농법의 효과

  • 잡초방제 효과
    • 쌀겨가 분해되면서 발생하는 아브시스산(Abscisic acid)에 의해 잡초종자의 발아 억제
    • 쌀겨 부숙과정에 주위의 산소를 빼앗아 논을 혐기성상태로 만들어 호기성 잡초종자의 발아 억제
  • 유기질비료의 효과
    • 쌀겨에는 3요소와 미량요소가 풍부해 지력을 증진시킴
    • 유용미생물(광합성세균)의 질소고정작용과 양분 분해작용으로 지효와 지력을 증진
  • 토양환경 개선
    • 미생물 분해과정의 중간생성물에 의해 흙의 입단화를 좋게하여 통기성, 투수성, 보수성을 개선하며 보비력과 보수력을 좋아지게 한다.
  • 수온상승 효과
    • 논 표면에 살포된 쌀겨의 부숙 및 피복효과에 의해 수온이 상승되어 초기의 저온피해를 적게 한다

쌀겨이용 논 잡초방제 기술

  • 논 준비
    • 효과적인 제초효과를 위해 적어도 2~3회의 써레질 실시
    • 쌀겨가 한 곳에 쏠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동일한 깊이(3~5㎝)로 로타리 실시
    • 물을 많이 담아 써레질하여 가벼운 흙 앙금이 잡초종자의 위를 덮게 함
  • 1차 쌀겨 살포
    • 살포시기 : 써레질 후 5일(써레질 후 굳히고 이앙까지 완료된 상태) 또는 이앙 전 15~20일 사이
    • 살포량 : 10a당 140~200kg (200㎏이상 시용시 2회로 나누어 분시)
    • 쌀겨 살포시 충분한 유기물을 넣어 부족한 비료성분 보충(유박비료, 녹비, 퇴비 등)
    • 쌀겨 살포 후 15일 이전에 이앙하면 유기산에 의해 어린모가 가스피해를 입음.
    • 살포 후 10~20일경 쌀겨가 부글부글 끓면서 발효 → 잡초종자 발아 및 생육 억제
  • 2차 쌀겨 살포
    • 살포시기 : 벼 출수 30일전 또는 써레질 후 5일(써레질 후 굳히고 이앙까지 완료된 상태)
    • 살포량 : 10a당 100kg
  • 이 앙
    • 5월 30일경으로 이앙시기를 늦추는 것이 잡초 발생에 효과적임
    • 어린모를 이앙해서는 안되며 꼭 큰 묘를 이앙해야 함 (이앙 후 물대기 작업 중요, 5cm 이상 물높이 유지)

왕우렁이 농법

왕우렁이를 사용하여 벼농사를 짓는 농법을 말하며 왕우렁이는 물 속에서만 살아가며, 주로 연한 풀을 잘 먹지만 본래 잡식성이므로 아무거나 잘 먹는다. 이런 특성을 이용하여 제초 실시한다.

사용방법

논에서 잡초 방제효과를 거두려면 잡초가 어렸을 때 왕우렁이를 방사, 모내기 직후 뿌리가 충분히 활착되지 않은 상태에서 우렁이를 방사 하게 되면 왕우렁이는 먹을 것이 없어 벼를 먹게 되므로 시기 선택을 잘해야 한다.

새끼 우렁이

모내기 직후 곧바로 방사 [알을 낳을 수 있는 어느정도 커버린 우렁이] 모내기 이후 15일 정도 경과한 다음 논바닥에 풀이 올라오기 시작하고 벼뿌리도 충분히 활착된 후 방사한다.

포장관리

논에 물을 깊게 대주어 풀이 물속에 잠겨 있는 시간을 길게 해줄수록 왕우렁이가 풀을 먹어 치울수 있는 시간이 길어지므로 그만큼 잡초 방제에 유리하나 벼 잎도 물에 잠기면 우렁이 먹이가 될 수 있으므로 적정한 선에서 깊게 해주어야 함

왕우렁이 농법의 효과

한 평에 큰우렁이 10마리, 3kg/200평당 실제 많이 넣어줄수록 제초효과가 크고 우렁이는 물이 맑을수록 왕성한 활동하며 전답에서 농약준 물이나 농약이 날아오면 위험하므로 잘 관리해야 한다.

왕우렁이 농법의 효과

먹이습성을 이용하여 제초제를 대용한 왕우렁이 농법은 논농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제초제를 생물적 자원으로 대체함으로써 토양 및 수질 오염방지와 생태계 보호 등 친환경농업 육성에 기여할 수 있으며 농약오염으로부터 소비자들의 불신을 해소할 수 있는 고품질의 농산물 생산과 농가소득 증대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참게농법

논에 참게를 방사하여 무공해 쌀을 생산하는 농법으로서 참게는 잡식성으로 해충과 잡초를 먹어 병해충을 방제하며 왕성한 야간 활동하므로 물을 혼탁하게 하여 벼 뿌리의 생육을 촉진하고 배설물은 벼에 유효한 거름으로 사용됨 (오리농법과 비슷함)

사용방법

모심기후(5월 중순)방사 → 3만마리/1천평(크기 약1㎝ 내외) 특별한 관리는 필요없으나 물관리 및 2~3일 간격으로 사료만 적절히 공급벼 수확 전후에 참게를 꺼내 시장에 출하(크기 약 8~10㎝)

참게 농법의 효과

농약을 전혀 사용하지 않고 화학비료로 일반재배의 3% 이하 사용 쌀 생산량은 일반농법에 비하여 다소 줄어드나(약800㎏/600평) 쌀 판매가격은 200%정도 비싸 농가소득면에서 유리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