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소통영상

영상자료

<현장이야기> 세종절전소 업무협약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15일 청사 내 집현실에서 ‘세종절전소’ 시범 아파트단지 4곳과
업무협약을 맺고 에너지절약·자급도시 실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에너지 절약을 위한 시민 실천운동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으로,
사전 모집을 통해 선정된 가재마을4단지와 새뜸마을10단지, 호려울마을6단지, 범지기마을9단지 등
4곳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시와 아파트단지 4곳은 에너지 절약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주민공동체 ‘절전소’(節電所)의 출범 및 운영에 상호 협력하고,
에너지 자급도시로의 궁극적 전환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시는 이번에 세종절전소 시범단지로 선정된 아파트단지 4곳에
에너지 절약활동 활성화를 위해 에너지 전문기관과 함께
절전소 운영 및 절전 교육을 지원한다.

절전소 시범단지로 선정된 아파트단지는 전년도 대비 5% 이내
전력사용량 절감 등 에너지 절약목표를 수립한 뒤, 입주민 홍보를 거쳐 다양한 방식의 에너지 절약활동을
자발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시는 절약 실적이 우수한 절전소에 대해서는
고효율 등기구 교체 등의 인센티브도 지원할 계획이다.

2019-02-11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