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청라리

마을사진

지리

갈미봉 끝자락에 자리하였으며 평지도 넓게 펼쳐져 있다.

연혁

조선 말엽에는 연기군(燕岐郡) 서면(西面)의 지역이었다. 이곳은 지형(地形)이 나발 같다 하여 '나발터' 또는 '청라(靑羅)'라 부르게 되었다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 시 이웃 마을을 병합하여 청라리라 하고 연기군 서면에 편입되었다.

지명유래

나발터(羅發垈)
예전에 나주나씨(羅州羅氏)의 거주지로 처음에는 나발지(羅發址)라 불리웠다. 나씨(羅氏)들이 떠난 마을이란 뜻에서 '나발(羅發)터'라 부른다.
양대(良垈)
'나발터'양달 쪽에 있는 마을이다. 은행(銀杏)나무가 크게 서 있는 마을이다. '양진(良津)터''행정(杏亭)이라고도 부르는데 좋은 밭과 기름진 옥답(玉沓)이 많아 양지바른 곳에서 살기가 좋은 곳이라 '양대(良垈)'라 부른다.전의이씨(全義李氏)들의 거주지로 알려져 있다.
헌대(獻垈)
양진터 맞은편 응달쪽에 있는 마을이다. 음진터 라고도 부르는데 북쪽이 트여서 환히 들여다 보인다 한다. 원 마을명은 북향촌(北向村)으로 '망북(望北)'이라 불렀다 한다.역사적으로 유명한 효자(孝子)인 홍우구(洪禹九)가 이곳에 살면서 촌속(村俗)에 익숙하고 예의(禮義)가 뚜렷해서 이웃사람들이 그곳이 배울만한 분이 거주(居住)하는 곳이라고 '헌대(獻垈)'라고 불렀다.
관불산(觀佛山)
헌터 뒤에 있는 산이다. 청라 1리 나발터 앞산의 줄기이다.
청라
예전에 청자를 구워 청(靑)자를 쓰고, 나주나(羅)씨가 자리를 잡았다고 해서 청(靑)자와 나(羅)자를 합해 청라리(靑羅里)라고 부른다.
기은정(岐隱亭)
마을 입구에 있는 정자로 연기에서 숨어있는 정자라는 뜻이다.
팔고이정
기은정 주위의 느티나무가 8개라서 팔고이정이라 하였다.
효자문
마을 입구에 위치한 강릉김씨 김련의 효자문이다.
왕재
마을 뒤 우측 연기향토박물관 뒤에 있는 산으로 왕이 나올 곳이라 하여 왕재라 하는 말이 있고 이 산에는 전의이씨 묘가 많이 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